양력으로 만든 또 하나의 달력 24절기의 순서와 뜻

24절기는 양력으로 만든 또 하나의 달력

과거 우리 조상들은 음력을 기준으로 삼았지만 양력을 기준으로 만든 24절기를 통해 음력이 가진 단점을 보완했습니다. 달의 움직임을 기준으로 만든 음력으로는 기후에 영향을 주는 태양의 움직임을 정확히 알 수 없었기 때문입니다. 한 마디로 24절기는 농사를 위한 또 하나의 달력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.

경직도(耕織圖) 모심기
경직도(耕織圖) 모심기

24절기는 지구가 태양을 한 바퀴(360°) 도는 1년의 시간을 24등분 하여 만들었습니다. 따라서 절기는 태양이 황도상에서 이동하는 각도를 의미하는 황경에 따라 태양년을 24등분하여 태양이 15°씩 움직일 때 기후의 변화를 표준화한 것입니다.

24절기의 시작은 춘분으로 매년 춘분을 시작으로 약 15일 마다 새로운 절기가 시작됩니다. 절기는 고대부터 농업 사회에서 중요한 역할을 해왔으며, 자연의 리듬에 맞춰 생활하는 데 도움을 주었습니다. 또한, 전통 문화와 축제, 음식 등에도 영향을 미쳐 한국 문화의 중요한 부분을 이루고 있습니다.

24절기 전체 시기와 의미 | 입춘부터 대한까지

봄 (음력 1월~3월)

  • 입춘(立春) | 양력 2월 4일 경 – 봄의 시작
  • 우수(雨水) | 양력 2월 19일 경 – 비가 내려 새싹이 나옴
  • 경칩(驚蟄) | 양력 3월 6일 경 – 개구리가 잠에서 깨어남
  • 춘분(春分) | 양력 3월 21일 경 – 낮이 더 길어지기 시작함
  • 청명(淸明) | 양력 4월 5일 경 – 하늘이 맑음
  • 곡우(穀雨) | 양력 4월 20일 경 – 비가 내려 곡식이 자람

여름 (음력 4월~6월)

  • 입하(立夏) | 양력 5월 6일 경 – 여름의 시작
  • 소만(小滿) | 양력 5월 21일 경 – 모든 것이 가득 차오름
  • 망종(芒種) | 양력 6월 6일 경 – 씨를 뿌려야 할 때
  • 하지(夏至) | 양력 6월 21일 경 – 낮이 가장 김
  • 소서(小暑) | 양력 7월 7일 경 – 더위가 시작 됨
  • 대서(大暑) | 양력 7월 23일 경 – 태양이 가장 뜨거움

가을 (음력 7월~9월)

입추(立秋) | 양력 8월 8일 경 – 가을의 시작
처서(處暑) | 양력 8월 23일 경 – 더위가 가기 시작함
백로(白露) | 양력 9월 8일 경 – 이슬이 맺히기 시작
추분(秋分) | 양력 9월 23일 경 – 밤이 더 길어지기 시작함
한로(寒露) | 양력 10월 8일 경 – 찬 이슬이 내림
상강(霜降) | 양력 10월 23일 경 – 서리가 내림

겨울 (음력 10월~12월)

  • 입동(立冬) | 11월 7일 경 – 겨울의 시작
  • 소설(小雪) | 11월 22일 경 – 첫 눈이 내림
  • 대설(大雪) | 12월 7일 경 – 큰 눈이 쌓임
  • 동지(冬至) | 12월 22일 경 – 밤이 가장 김
  • 소한(小寒) | 1월 6일 경 – 추위가 시작
  • 대한(大寒) | 1월 21일 경 – 가장 추운 날

24절기에 관한 재밌는 속담

일상 생활과 밀접한 기후와 계절을 나타내는 24절기에는 그 만큼 재미있는 속담들도 많이 있습니다. 특히, 24절기가 중국의 화북지방을 기준으로 세워지고 이름을 붙이다 보니 우리나라의 기후와는 조금은 틀린 부분이 있는데 이러한 차이를 속담으로 재밌게 풀어낸 지혜도 엿볼 수 있습니다.

  • “우수, 경칩에 대동강 물도 풀린다” (우수, 경칩 지나면 따뜻해 진다)
  • “한식에 죽으나 청명에 죽으나” (한식과 청명은 하루 이틀 차이에 있음)
  • “입하 바람에 씨나락 몰린다” (입하 무렵 바람이 불면 볍씨가 한 곳에 몰려 농사가 망친다)
  • “소만 추위에 소 대가리 터진다” (소만 무렵에도 제법 추울 때가 있다)
  • “소서가 넘으면 새 각시도 모 심는다” (소서 무렵은 모 심기의 막바지로 바쁜 시기)
  • “대서에 염소 뿔 녹는다” (염소 뿔이 녹을 만큼 덥다)
  • “입추 때는 벼 자라는 소리에 개가 짖는다” (벼가 자라는 소리가 들릴 만큼 곡식이 잘 자란다)
  • “모기도 처서가 지나면 입이 삐뚤어진다” (더위가 한 풀 꺾이는 시기)
  • “소한에 얼어 죽은 사람은 있어도 대한에 얼어 죽은 사람은 없다” (소한이 더 춥다)
  • “소한 추위는 꿔서라도 한다” (소한은 늘 춥다)